본문바로가기서브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 이용안내
  • 찾아오시는길
  • 주차안내
  • 면회안내
  • 전화번호안내
  • 층별배치도
  • 진료비 무인수납기
  • 진료비 환불안내
  • 주차요금 무인정산기
  • 진료비 후수납 서비스
  • 편의시설안내
  • 강의실 대관 안내
  • 장례식장
  • 진료과/센터
  • 진료과
  • 암센터
  • 클리닉
  • 특성화센터
  • 전문센터
  • 의료진
  • 로봇수술
  • IRB
  • 지원부서
  • 예약/조회
  • 처음진료 간편예약
  • 온라인 진료예약
  • 종합검진예약
  • 일반검진예약
  • 예약조회
  • 진료안내
  • 외래진료
  • 입.퇴원
  • 응급진료
  • 진료의뢰서
  • 가정간호
  • 신체검사
  • 증명서발급안내
  • 병리자료대출안내
  • 황열예방접종 안내
  • 콜레라예방접종 안내
  • 비급여항목안내
  • 호스피스완화의료
  • 국민안심병원 및 코로나19 검사
  • 건강정보
  • 건강강좌
  • 건강칼럼
  • 건강교실
  • 약품검색
  • 병원소개
  • 병원장인사말
  • 미션·비젼
  • 다정·긍정·열정
  • 역대병원장
  • 병원현황
  • 병원홍보
  • 병원소식
  • 발전후원회
  • 사회공헌
  • 50년 발자취
  • 광명병원
  • 고객서비스
  • 칭찬합시다
  • 고객의소리
  • 협력 병·의원 현황

전체메뉴보기

중앙대학교병원

처음오시는 분 간편예약

  • 이용안내
    • 찾아오시는길
    • 주차안내
    • 면회안내
    • 전화번호안내
    • 층별배치도
    • 진료비수납기
    • 진료비 환불 안내
    • 주차요금 무인정산기
    • 진료비 후수납 서비스
    • 편의시설안내
    • 강의실 대관 안내
    • 장례식장
  • 진료과/센터
    • 진료과
    • 암센터
    • 클리닉
    • 특성화센터
    • 전문센터
    • 의료진
    • 로봇수술
    • IRB
    • 지원부서
  • 예약/조회
    • 처음진료 간편예약
    • 온라인 진료예약
    • 종합검진예약
    • 일반검진예약
    • 예약조회
  • 진료안내
    • 외래진료
    • 입.퇴원
    • 응급진료
    • 진료의뢰서
    • 가정간호
    • 신체검사
    • 증명서 발급안내
    • 병리자료대출안내
    • 황열예방접종 안내
    • 콜레라예방접종 안내
    • 비급여항목안내
    • 호스피스 완화의료
    • 국민안심병원 및 코로나19 검사
  • 건강정보
    • 건강강좌
    • 건강칼럼
    • 건강교실
    • 약품검색
  • 병원소개
    • 병원장 인사말
    • 미션 · 비젼
    • 다정·긍정·열정
    • 역대병원장
    • 병원현황
    • 병원홍보
    • 병원소식
    • 발전후원회
    • 사회공헌
    • 50년 발자취
  • 고객서비스
    • 칭찬합시다
    • 고객의소리
  • 로그인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건강정보

진료과선택


  • 인쇄
  • 글자크기확대 글자크기축소

건강정보

상세내용
제목 햇빛과 눈건강
진료과 안과 의료진 문남주
첨부파일


 
 


 어느덧 여름으로 접어들면서 햇빛이 더 강렬해 지고 있다. 우리들은 햇빛이 강한 날 외출하면서 피부에는 많은 신경을 쓰지만 눈에는 상대적으로 소홀하다. 특히 레저활동이나 외출 시에 특별히 자외선에 신경을 써야 한다. 태양광선 중에서 사람이 볼 수 있는 380~750nm를 가시광선, 750nm이상을 적외선, 380nm이하 단파장을 자외선(UV)이라고 한다. 자외선은 다시 UV-A, UV-B, UV-C로 나눠지는데, 특히 UV-A는 각막과 수정체에 흡수되어 광각막염, 군날개나 백내장 등을 일으킬 수 있다. 한편, 햇빛 속의 적외선 등은 망막까지 도달되며 장시간 햇빛에 노출될 시에는 황반변성 등의 심각한 안질환을 발생시킬 수 있다.
 
 자외선에 의한 급성 각막화상은 자외선에 노출된 후 수 시간 내에 양쪽 눈이 거의 동시에 발병하며, 눈이 아프고, 시야가 흐려지며 눈물이 흐른다. 눈이 붓고 충혈이 되면서 눈곱이 많이 생기는데 응급처치가 필요하다.
 
 각막 화상 시 응급처치는 눈을 감고 안대를 붙여 눈에 닿은 자외선을 막고 눈의 깜빡임을 멈출 수 있도록 한다. 차가운 물, 얼음주머니로 눈두덩을 찜질해 준다. 각막화상은 눈에 더 이상 무리를 주지 않으면 하루나, 이틀, 삼일 내에 통증이 사라지며 이 기간 동안에는 콘택트렌즈는 가급적 착용하지 않도록 한다. 
  
 
■ 햇빛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안질환 및 관리방법
 
 1) 광각막염 : 순간적으로 과도한 자외선에 노출되었을 때 자극을 받아 발생할 수 있다. 장시간 뜨거운 햇빛이나 강한 조명에 노출된 경우에 발생할 수 있으며, 통증, 이물감, 눈물흘림 등의 증상이 동반될 수 있다.
 
  광각막염은 3일쯤 눈을 쉬게 하면 자연적으로 낫지만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소염제를 복용하고 각막상피의 재생을 도와주는 안연고를 사용하면 도움이 되며, 증상이 사라질 때까지 소염진통제, 안대, 냉찜질 등을 꾸준히 해야 한다.
 
 2) 군날개 : 주로 각막 내측에서 삼각형의 섬유혈관 조직이 증식하여 각막을 침범하는 질환이다. 원인은 확실하지 않으나 야외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사람에게 많은 것으로 보아 자외선, 바람과 먼지의 자극 때문으로 생각된다.
 
 충혈 및 눈이 따끔거리고 눈물이 흐르며, 난시가 생기기도 하는데 스테로이드 성분의 안약 점안으로 일시적으로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으나 심하게 자라나면 수술을 통해 제거해야 한다.
 
 3) 백내장 : 수정체가 혼탁해지는 질환으로 일반으로는 나이가 들면서 발생하는 노년백내장이 가장 많다. 햇빛에 노출된 환경에서 일하는 사람의 발병률이 일반인에 비해 3배 이상 높은 것으로 되어있는데, 시력감퇴나 단안복시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으나 발생초기에는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백내장의 치료는 혼탁된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방법이 주된 치료이나 초기에는 몇 가지 약물로그 진행을 느리게 하는 경우도 있다. 수술시기는 본인이 느끼기에 불편하다고 생각하는 시점에서 수술을 하면 된다.
 
 4) 황반변성 : 햇빛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가장 심각한 안질환이라고 할 수 있는 황반변성은 여러 가지 다른 원인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다. 황반은 망막에서 색깔과 사물을 구별하는 시력의 중추적인 기능을 담당하는 부위인데, 황반변성이 시작되면 사물이 정상보다 크거나 작게 보이며 직선이 굽어보일 수도 있다. 심하면 그림이나 글씨를 읽을 때 어느 부분이 지워져 있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다.
 
  예후가 불량하며 확실한 치료법이 없기 때문에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며, 황반변성의 종류에 따라 일부에서 광역학요법 같은 특수 레이져치료 등을 시행하기도 한다. 최근에는 망막 신생혈관을 억제하는 특수 약물(루센티스)을 유리체강 내로 주입하는 치료 등이 시도 되고 있다.
 
 자외선이 눈에 미치는 건강상의 해로움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특히 햇빛이 강한 날 외출할 경우에는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자외선은 선글라스나 모자를 착용함으로써 많은 부분을 예방할 수 있다. 특히 라식, 엑시머, 백내장 등 안과수술을 받은 경우라면 자외선으로 인한 부작용이 생길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6개월 이상의 자외선 차단이 반드시 필요하다.
 
 선글라스에는 자외선 차단지수라는 것이 있는데 선글라스를 구입할 때에는 반드시 자외선 차단지수가 100%인 UV 코팅 렌즈로 된 제품을 구입해야 한다. 색이 너무 진한 것은 쉽게 눈의 피로를 초래하고 특히 운전중에는 사물을 정확히 파악하는데 장애가 되므로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다.
 
 피부나 눈에 대한 자외선의 이러한 해로움 때문에 기상청에서도 요즈음 자외선 지수를 예보하고 있다. 요즈음 맑은 날 자외선 지수는 5~7 정도인데, 이 정도라면 외출시 선글라스, 모자 혹은 양산이 필요하며, 7이상인 날에는 오전 11시에서 오후 1시 사이에는 외출을 삼가는 것이 좋다.
 
 
※ 자외선 지수에 따른 눈 보호 대책
 - 매우낮음(2~2.9) : 특별대책 없음
 - 낮음(3~4.9) : 장시간 노출시 자외선대책필요
 - 보통(5~6.9) : 선글라스, 모자, 양산 필요
 - 높음(7~8.9) : 11시~오후 1시 외출 삼가
 - 매우높음(9 이상): 외부활동 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