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서브메뉴 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 이용안내
  • 찾아오시는길
  • 주차안내
  • 면회안내
  • 전화번호안내
  • 층별배치도
  • 진료비 무인수납기
  • 주차요금 무인정산기
  • 진료비 후수납 서비스
  • 편의시설안내
  • 진료과/센터
  • 진료과
  • 클리닉
  • 특성화센터
  • 전문센터
  • 암센터
  • 의료진
  • 로봇수술
  • IRB
  • 지원부서
  • 예약/조회
  • 처음진료 간편예약
  • 온라인 진료예약
  • 진료협력센터 초진예약
  • 종합검진예약
  • 일반검진예약
  • 예약조회
  • 진료안내
  • 외래진료
  • 입.퇴원
  • 응급진료
  • 진료의뢰서
  • 가정간호
  • 신체검사
  • 증명서발급안내
  • 황열예방접종 안내
  • 콜레라예방접종 안내
  • 비급여항목안내
  • 호스피스완화의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 건강칼럼
  • 건강교실
  • 건강뉴스레터
  • 약품검색
  • 병원소개
  • 병원장인사말
  • 미션·비젼
  • 다정·긍정·열정
  • 역대병원장
  • 병원현황
  • 병원홍보
  • 병원소식
  • 발전후원회
  • 사회공헌
  • 고객서비스
  • 칭찬합시다
  • 고객의소리
  • 협력 병·의원 현황

전체메뉴보기

중앙대학교병원

처음오시는 분 간편예약

  • 이용안내
    • 찾아오시는길
    • 주차안내
    • 면회안내
    • 전화번호안내
    • 층별배치도
    • 진료비수납기
    • 주차요금 무인정산기
    • 진료비 후수납 서비스
    • 편의시설안내
  • 진료과/센터
    • 진료과
    • 클리닉
    • 특성화센터
    • 전문센터
    • 암센터
    • 의료진
    • 로봇수술
    • IRB
    • 지원부서
  • 예약/조회
    • 처음진료 간편예약
    • 온라인 진료예약
    • 진료협력센터 초진예약
    • 종합검진예약
    • 일반검진예약
    • 예약조회
  • 진료안내
    • 외래진료
    • 입.퇴원
    • 응급진료
    • 진료의뢰서
    • 가정간호
    • 신체검사
    • 증명서 발급안내
    • 황열예방접종 안내
    • 콜레라예방접종 안내
    • 비급여항목안내
    • 호스피스 완화의료
  • 건강정보
    • 건강강좌
    • 건강칼럼
    • 건강교실
    • 건강뉴스레터
    • 약품검색
  • 병원소개
    • 병원장 인사말
    • 미션 · 비젼
    • 다정·긍정·열정
    • 역대병원장
    • 병원현황
    • 병원홍보
    • 병원소식
    • 발전후원회
    • 사회공헌
  • 고객서비스
    • 칭찬합시다
    • 고객의소리
  • 로그인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 인쇄
  • 글자크기확대 글자크기축소

암센터

암관련 건강칼럼

상세내용
제목 "갑상선암 방사성요오드 치료하면 유방암 생긴다고?"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378 등록일 2016.01.21
첨부파일

 
갑상선암과 유방암은 여성에게서 흔하게 발견되는 암으로, 우리나라 여성의 경우 갑상선암이 발생 1위, 유방암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렇게 여성의 발생빈도가 높은 유방암과 갑상선암의 연관관계에 대해 연구가 많은 가운데, 유방암이 있는 경우에 갑상선암이 좀 더 많이 진단되고, 반대로 갑상선암 환자에서도 마찬가지로 유방암의 발생이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런 상관관계에 대한 실제 그 원인은 아직 정확히 밝혀진 것은 없지만, 두 암이 모두 여성에게서 흔하게 발생하는 암이고, 갑상선암이나 유방암으로 진단받은 경우 다른 암 발생에 대한 검진을 자주 시행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진단율이 더 높아졌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한편, 또 다른 원인과 관련해서는 갑상선암 치료 후 시행하는 방사성 요오드 치료로 인한 방사선에 의한 영향이 고려되고 있으나, 최근 한 연구에 따르면 갑상선암 방사선 요오드 치료가 유방암 발생의 위험성을 더 높이지는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대학교병원 내분비내과 안화영 교수 및 서울대병원 박영주 교수팀은 과거 유방암 치료를 받은 경험이 있는 6,150명의 갑상선 암 환자들 중, 방사성 요오드 치료를 받은 3,631명의 환자를 6년 간 추적 관찰한 결과, 불과 99명(2.7%)의 환자에게서만 유방암이 재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갑상선암 환자에게 있어 방사성 요오드 치료가 유방암의 발생위험을 높이지 않고, 유방암의 재발 위험도 역시 높이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했다.
 
중앙대병원 내분비내과 안화영 교수는 “갑상선암 방사성 요오드 치료 후 방사선 노출로 인하여 유방암 등 이차암이 발생할 수 있다고 생각해 걱정들을 많이 하는데, 본 연구의 장기 추적 결과 갑상선암 환자의 방사성 요오드 치료로 인해 유방암의 발생 및 재발 위험은 증가하지 않는 것으로 입증됐다”고 말했다.
 
한편, 유방암과 갑상선암의 상관관계는 두 암에 대해 공통적으로 작용하는 환경적 요인이나 유전적 요인이 관계가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나 아직 확실한 요인은 알려져 있지 않다.
 
다만, 갑상선암과 유방암이 관련을 보이는 것은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젠이 두 암의 발생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보고된 바 있으며, 초음파 검사를 통해 두 암을 동시에 진단할 수 있어 암 발견율이 높아졌기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중앙대병원 내분비내과 안화영 교수는 “갑상선암이나 유방암으로 각각 진단된 여성 환자들은 다른 암이 발생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기적인 검진을 시행하여 조기에 암을 발견하여 치료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 논문은 세계적 권위의 SCI급 학술지인 ‘임상내분비대사학저널(Journal of Clinical Endocrinology & Metabolism)’에 발표됐다.